129 1이스라엘아, 이렇게 고백하여라. "내가 어릴 때부터, 나의 원수들이 여러 번 나를 잔인하게 박해했다. 2비록 내가 어릴 때부터, 내 원수들이 여러 번 나를 잔인하게 박해했으나, 그들은 나를 이겨 내지를 못했다. 3밭을 가는 사람이 밭을 갈아엎듯 그들이 나의 등을 갈아서, 거기에다가 고랑을 길게 냈으나, 4의로우신 주님께서 악인의 사슬을 끊으시고, 나를 풀어 주셨다." 5시온을 미워하는 사람은 그 어느 누구나, 수치를 당하고 물러가고 만다. 6그들은 지붕 위의 풀같이 되어, 자라기도 전에 말라 버리고 만다. 7베는 사람의 품에도 차지 않고, 묶는 사람의 품에도 차지 않아 8지나가는 사람 가운데 어느 누구도 "주님께서 너희에게 복을 베푸시기를 빈다" 하지 아니하며, "주님의 이름으로 너희에게 축복한다" 하지도 아니할 것이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