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의 우상 17 1에브라임 산간 지대에 미가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다. 2어느 날 그가 자기 어머니에게 “저는 어머니께서 은화 1,100개를 훔쳐간 사람을 저주하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보십시오. 그 은화가 여기 있습니다. 내가 그것을 훔쳤습니다” 하자 그의 어머니는 “내 아들아, 여호와께서 너를 축복하시기 원한다” 하고 말하였다. 3미가가 은화 1,100개를 그의 어머니에게 돌려 주자 그녀는 “내가 너를 위해 이 은을 여호와께 바쳐 조각한 신상과 주조한 우상을 만들어 그것을 너에게 도로 주겠다” 하였다. 4미가가 그 은을 자기 어머니에게 돌려 주었으므로 그녀는 은화 200개를 은세공업자에게 갖다 주어 새긴 신상과 주조한 우상을 만들게 하였다. 그리고 그것들은 미가의 집에 보관되었다. 5미가에게는 신당이 있었으므로 그는 에봇과 1가정 신들을 만들고 자기 아들 중 하나를 제사장으로 세웠다. 6이 당시에는 이스라엘에 왕이 없었기 때문에 사람마다 자기 생각에 좋을 대로 하였다. 7이때 유다 지파에 속한 한 젊은 레위인이 유다 베들레헴에 살고 있었다. 8그가 살 곳을 찾아 베들레헴을 떠나 가던 중 에브라임 산간 지대에 있는 미가의 집에 이르게 되었다. 9미가가 그에게 “자네는 어디서 왔는가?” 하고 묻자 “저는 유다 베들레헴에 사는 레위인입니다. 살 만한 곳을 찾고 있는 중이죠” 하고 그가 대답하였다. 10그러자 미가가 제안하였다. “그렇다면 나와 함께 있는 것이 어떤가? 자네는 내 2자문관과 제사장이 되어 주게. 그러면 내가 매년 은화 10개를 주고 옷과 음식을 제공하겠네.” 11그래서 그 젊은 레위인은 미가와 함께 살기로 승낙하였으며 그는 미가의 아들처럼 되었다. 12미가가 레위인을 거룩히 구별하자 그는 미가의 제사장이 되어 그 집에서 살았다. 13그때 미가가 “이제 내가 레위인을 내 제사장으로 세웠으니 여호와께서 나에게 복을 주실 것이다!” 하고 외쳤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