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1그러나 우리 하느님은 인자하시고 진실하시고 참을성이 많으셔서 만물을 자비로 다스리신다. 2우리는 죄를 지을 때에도 하느님의 힘을 인정하기 때문에, 여전히 하느님의 자녀들이다. 그러나 우리는 하느님의 자녀임을 알기 때문에 죄를 짓지 않는다. 3하느님을 아는 것이 의를 완전히 이루는 것이며 하느님의 힘을 아는 것이 불멸의 근원이다. 4우리는 인간이 만들어낸 간교한 작품이나 화공의 부질없는 노력의 산물이나 혹은 여러 가지 색칠을 해놓은 조각상 따위에 미혹되지 않았다. 5바보들은 그것을 보기만 하여도 연모의 정을 금치 못하여 생명도 없고 숨도 못 쉬는 우상에 대해서 욕정을 품기에 이른다. 6이런 우상들을 만드는 자들과, 그것을 연모하는 자들과, 또 이런 것을 숭배하는 자들, 이런 자들은 으레 그러한 욕망을 품을 만하고, 악을 사랑하는 자들이다 7 자, 도공을 보아라, 그는 부드러운 흙을 열심히 주물러서 우리가 쓸 수 있게 갖가지 그릇을 빚어낸다. 도공은 같은 진흙을 가지고 거룩하게 쓸 그릇을 만들어내기도 하며 똑같은 방법으로 그와 반대되는 종류의 그릇을 만들어내기도 한다. 그러나 이 두 가지 그릇이 각각 어떻게 쓰여질 것인가 하는 것은 도공이 결정한다. 8그런가 하면 그는 부질없는 수고를 하여 같은 진흙으로 헛된 신을 빚어낸다. 그런데 그 도공 자신이 바로 얼마 전에 흙으로부터 왔고 멀지 않아 다시 그 흙으로 돌아가야 할 인간이다. 그 때에는 자기 일생에 대한 셈을 하느님 앞에서 해야 할 것이다. 9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자기가 멀지 않아 죽어야 한다는 것과 인생이 짧다는 것에 전연 개의하지 않는다. 오히려 그는 금 세공인들이나 은 세공인들과 경쟁하며 청동 세공인을 흉내내고 쓸모없는 물건들을 만들어내고서 자랑스러워한다. 10그의 마음은 마치 타고 남은 재와 같고 그의 희망은 먼지보다 더 천하며 그의 생활은 진흙보다도 더 가치가 없다. 11그는 자기를 만드시고 자기에게 생명력을 불어넣어 주시고 자기를 살게 하는 산 영혼을 넣어주신 그분을 알아보지 못하였다. 12그는 일생을 일종의 유희로 생각하였고 인생을 돈벌이하는 장터로 생각하면서 "아무리 나쁜 수단을 써서라도 이익을 취하여야 한다."고 뇌까렸다. 13같은 흙을 가지고 부서지는 그릇을 만들기도 하고 조각상을 만들 수도 있는 그는 자기가 죄를 짓고 있다는 것을 어느 누구보다도 더 잘 알고 있다 14 그러나 한때 하느님의 백성을 압박한 원수들은 가장 어리석고 속기 쉽고 철부지 어린이의 마음보다도 더 가련하였다. 15그들은 이방인들의 모든 우상들을 신으로 생각하였다. 그 우상들은 눈이 있어도 볼 수가 없고 코가 있어도 숨을 못 쉬고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하고 손가락이 있어도 만지지를 못하며 발이 있어도 걷지를 못한다. 16이것들은 생명을 빌려서 사는 인간이 빚어서 만들어낸 것들이다. 인간은 신은커녕 자기와 비슷한 인간조차 만들어낼 수가 없다. 17스스로 죽어야 할 인간이 사악한 손으로 만들어내는 물건은 죽은 물건이다. 자기가 숭배하는 물건보다는 자기 자신이 더 낫다. 그는 적어도 생명을 가지고 있지만 그가 만든 우상들은 결코 생명을 가질 수 없다. 18심지어는 가장 가증스러운 동물들마저도 신으로 숭배한다. 이 동물 우상들은 그 어리석음을 비교할 때 다른 우상들보다도 더 나쁘다. 19이 동물들은 사람들이 보고 탐낼 만한 아름다움을 지니지 못하며 하느님의 칭찬과 축복을 받지 못하였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