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1에살하똔 왕 때에 나는 집으로 돌아와 내 아내 안나와 아들 토비아를 되찾게 되었다. 과월절로부터 칠 주간 후에 거룩하게 지키는 우리의 명절 즉 오순절에 나를 위하여 큰 잔치가 베풀어져 나는 그 자리에 가 앉았다. 2내 앞에 있는 식탁에는 여러 가지 음식이 즐비하게 놓여져 있었다. 그 때에 나는 아들 토비아에게 이렇게 말하였다. "얘야, 니느웨에 잡혀온 우리 동포 중에 진심으로 하느님을 공경하는 가난한 사람이 있을 터이니 가서 찾아내어 이리로 데려오너라. 그러면 내가 그와 함께 이 음식을 나누도록 하겠다. 네가 돌아올 때까지 기다리마." 3토비아는 이 말을 듣고 우리 동포 중에 가난한 사람을 찾으러 나갔다가 황급히 돌아와서 "아버지!" 하고 소리를 질렀다. "무슨 일이냐?" 하고 묻자 그가 대답하였다. "아버지, 우리 동포 한 사람이 살해되었습니다. 목졸려 죽은 지 얼마 안 되는 시체가 장터에 그대로 버려져 있습니다." 4이 말을 듣고 나는 음식에 손도 대지 않고 벌떡 일어나 뛰쳐 나갔다. 그리고 큰 거리에서 그 시체를 들어다 어떤 헛간에 감추어두었다. 해가 진 후에 그 시체를 매장할 생각이었다. 5이렇게 시체를 감추어둔 다음, 집에 돌아와서 몸을 깨끗이 씻고 슬픔에 싸인 채 음식을 먹었다. 6나는 예언자 아모스의 말이 생각나서 울었다. 일찍이 아모스는 베델을 두고 이렇게 말하였던 것이다. "너희의 잔치는 변하여 울음 바다가 되고 너희의 모든 노래는 변하여 통곡이 될 것이다. 7해가 진 후에 나는 나가서 무덤을 파고 그 시체를 묻었다. 8이웃 사람들은 나를 비웃으며 이렇게 말하였다. "이 사람은 지난번에도 이런 일 때문에 사형감으로 수배되어 도망을 갔었는데 이제 또다시 죽은 사람을 묻어주다니, 겁이고 뭐고 다 없어진 모양이지?" 9그 날 밤 나는 몸을 깨끗이 씻고 뜰 안으로 들어가 담 옆에 누워서 잠을 잤다. 너무나도 더워서 얼굴을 가리지 않았다. 10내 옆에 있는 담 위에 참새들이 있는 것을 나는 몰랐다. 그 때에 뜨거운 참새 똥이 바로 내 눈에 떨어져서 내 양쪽 눈에는 흰막이 생기게 되었다. 나는 의사를 찾아가 치료를 해보았지만 약을 아무리 발라도 소용이 없었고 내 눈은 그 흰막 때문에 점점 시력이 약해져서 마침내는 시력을 완전히 잃고 말았다. 이렇게 눈이 먼 채 사 년을 지냈다. 내 모든 친족이 나 때문에 슬퍼하였고 아히칼은 자기가 엘리마이스로 갈 때까지 이 년 동안 나를 돌보아 주었다 11그 때에 내 아내 안나는 여자들의 손으로 할 수 있는 일에 품을 팔았다. 12내 아내는 자기가 일하여 만든 물건을 주인들에게 갖다주고 삯을 받곤 하였다. 디스트로스월 즉 삼월 칠일 내 아내는 자기가 짠 베를 끊어가지고 그 주인에게 갖다주었다. 그랬더니 주인은 삯을 다 지불할 뿐 아니라 자기 염소 중에 새끼 염소 한 마리를 주면서 잡아먹으라고 하였다. 13내 아내가 집으로 돌아올 때 그 새끼 염소가 울기 시작하였다. 그래서 나는 아내를 불러 이렇게 말하였다. "이 새끼 염소는 어디서 난 거요? 혹 훔친 것은 아니오? 어서 그놈을 주인에게 돌려주시오. 우리에게는 남의 것을 훔쳐 먹을 권리가 조금도 없소." 14그러나 내 아내는 "이것은 품삯에다 덤으로 얹어 받은 것입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그래도 나는 아내를 믿지 못하여 그 염소 새끼를 돌려주라고 재촉하며 이 일로 인해서 아내를 향하여 얼굴을 붉혔다. 그러자 내 아내는 "당신이 베푼 자선으로 얻은 것이 무엇입니까? 당신이 쌓은 덕행으로 얻은 것은 무엇입니까? 당신이 지금 이꼴이 되었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습니다." 하고 말했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