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 1지혜가 부르지 않느냐? 슬기가 목청을 돋우지 않느냐? 2지혜가 길가 언덕에서 부르고 슬기가 네거리에 자리잡고 목청을 돋운다. 3마을 어귀 성문께에서, 대문 여닫히는 곳에서 외친다. 4"사람들아, 내 말을 들어라. 사람의 아들들아, 내 말을 들어라. 5풋내기들은 처세하는 길을 배우고 미련한 자들은 마음을 바로잡아라. 6들어라, 나는 곧은 말만 하고 바른 소리만을 입 밖에 낸다. 7내 입은 진실만을 말하고 내 혀는 그른 소리를 꺼려 한다. 8내 입에서 나오는 말은 모두 옳은 말뿐, 내 말엔 잘못이나 거짓이 없다. 9어진 사람은 내 말을 밝히 알고 지식 있는 사람은 내 말을 옳게 여긴다. 10네가 받아야 할 것은 은이 아니라 내 교훈이고 순금이 아니라 지식이다. 11지혜는 붉은 산호보다도 값진 것, 네가 원하는 그 무엇을 이에 비하랴. 12나 지혜는 예지와 한 집에서 살고 있으니, 지식을 얻어 뜻을 세우려면 나에게 오라. 13야훼 두려워하여 그를 섬기면 악을 미워하게 마련, 나는 잘난 체 우쭐대며 악한 길을 가거나 거짓말하는 것을 역겨워한다. 14나에게는 좋은 계략과 바른 판단력이 있고 예지와 능력이 있다. 15임금들이 옳게 다스리고 고관들이 바른 명령을 내리려면 나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 16내 도움이 있어야 지휘관은 지휘관 노릇을 하고, 고관들은 세상을 바로 다스린다. 17나를 사랑하면 내 사랑을 받고 애타게 찾으면 나를 만나리라. 18부귀와 영화뿐 아니라 의인이 물려받는 고귀한 것도 나에게서 나온다. 19나에게서 얻는 열매가 금이나 순금보다 좋고 나에게서 거두는 소출이 순은보다 좋다. 20나는 옳은 길을 가고 바른길 한가운데를 걸으며, 21나를 사랑하는 사람에게 재산을 안겨주고 그의 금고를 가득히 채워준다. 22야훼께서 만물을 지으시려던 한처음에 모든 것에 앞서 나를 지으셨다. 23땅이 생기기 전, 그 옛날에 나는 이미 모습을 갖추었다. 24깊은 바다가 생기기 전에, 샘에서 물이 솟기도 전에 나는 이미 태어났다. 25멧부리가 아직 박히지 않고 언덕이 생겨나기 전에 나는 이미 태어났다. 26평평한 땅과 땅의 흙을 만드시기도 전에 나는 이미 태어났다. 27그가 하늘을 펼치시고 깊은 바다 둘레에 테를 두르실 때에 내가 거기 있었다. 28구름을 높이 달아 매시고 땅 속에서 샘을 세차게 솟구치시며 29물이 바닷가를 넘지 못하게 경계를 그으시고 땅의 터전을 잡으실 때, 30나는 붙어 다니며 조수 노릇을 했다. 언제나 그의 앞에서 뛰놀며 날마다 그를 기쁘게 해드렸다. 31나는 사람들과 같이 있는 것이 즐거워 그가 만드신 땅 위에서 뛰놀았다. 32그러니, 이제 아들들아, 내 말을 들어라. 내가 일러준 길을 따르면 복받으리라. 33교훈을 가볍게 여기지 않고 그대로 따르면 지혜를 얻으리라. 34날마다 내 집 문을 쳐다보고 내 집 문 앞에 지켜 서서 내 말을 듣는 사람은 복받으리라. 35나를 얻으면 생명을 얻고 야훼의 은총을 받는다. 36나를 붙잡지 않는 자는 제 목숨을 해치게 되고 나를 싫어하는 자는 죽음을 택하는 자들이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