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 1아들아, 내 말을 지키고 내 훈계를 마음에 간직하여라. 2복되게 살려거든 내 훈계를 지키고 내 가르침을 네 눈동자처럼 간직하여라. 3그것을 네 손가락에 매고 네 마음속에 새겨두어라. 4지혜를 네 신부로 삼고 슬기를 네 애인이라 불러라. 5그래야 지혜가 너를 창녀에게 빠지지 않도록 지켜주고, 남의 계집의 유혹에 걸려들지 않게 해준다. 6내가 우리 집 창에 기대어 창살문으로 거리를 내다보았더니 7어수룩한 젊은이들 가운데 한 지각없는 철부지가 눈에 띄더라. 8골목을 지나 탕녀가 사는 길 모퉁이를 서성대다가 그 집 쪽으로 발길을 옮기는데 9해가 지고 땅거미가 깔리며 어두운 밤이 되자 10엉큼한 계집이 창녀처럼 치장하고 그 앞을 막아 서더라. 11그 계집은 집에 붙어 있을 생각은 않고, 들떠서 수선을 피우며 12이 거리 저 장터에서 길목마다 지켜섰다가 13그 젊은이를 붙잡고 입을 맞추며 부끄러워하지도 않고 이렇게 말하더라. 14"저는 오늘 친교제를 드려 서원을 이행했답니다. 15그래서 당신을 맞으러 나와 이렇게 당신을 만났군요. 16제 침대에는 요를 펴고 이집트 산 화려한 천을 깔아놓았답니다. 17자리엔 몰약에다 침향과 육계향을 뿌렸지요. 18가서 밤새도록 놀며 한껏 사랑에 취해 봅시다. 19남편은 멀리 길을 떠나 집에 없답니다. 20돈주머니를 가지고 떠났으니 보름 안에는 오지 않을 거예요." 21이렇게 달콤한 말로 꾀고 꿀맛 같은 말로 유혹하자 22젊은이가 따라 나서는데 마치 푸줏간에 끌려가는 소와도 같이, 올가미에 걸려드는 사슴같이, 23제 발로 창애에 걸려드는 새 꼴이 되어 언제 목숨을 잃을지도 모르고 따라가다가 결국에는 화살이 박히고야 말더라. 24이제 너희는 내 말을 들어라. 내 입에서 떨어지는 말을 명심하여라. 25아들들아, 그런 계집을 따라갈 마음을 먹지 말고 그 길에서 헤매지도 마라. 26그 계집이 얼마나 많은 사람을 쓰러뜨린 줄 아느냐? 그에게 희생된 사람은 셀 수도 없다. 27그런 계집의 집은 지옥으로 통하는 길이라 죽음의 방으로 내려가게 된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