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1데만 사람 엘리바즈가 말을 받았다. 2누가 자네에게 말을 건네려 한다면, 자네는 귀찮게 여기겠지. 그렇다고 입을 다물고만 있을 수도 없는 일일세. 3여보게, 자네는 많은 사람을 지도하였고 손에 맥이 풀린 사람에게 용기를 주었었네. 4자네의 말은 쓰러지는 사람을 일으켰고 흔들리는 무릎에 힘을 주었었지. 5그런데 자네가 이 지경을 당하자 기가 꺾이고 매를 좀 맞았다고 이렇듯 허둥대다니, 될 말인가? 6자신만만하던 자네의 경건은 어찌 되었고 자네의 희망이던 그 흠없는 생활은 어찌 되었는가? 7곰곰이 생각해 보게. 죄없이 망한 이가 어디 있으며 마음을 바로 쓰고 비명에 죽은 이가 어디 있는가? 8내가 보니, 땅을 갈아 악을 심고 불행의 씨를 뿌리는 자는 모두 그 심은 대로 거두더군. 9하느님의 입김에 모두들 사라져가고 그의 콧김에 날려 없어졌네. 10사자의 비명, 맹수의 울부짖음, 젊은 사자는 이빨이 부러지고 11먹이를 찾던 수사자가 기진하니 어미를 따르던 새끼 사자들은 흩어졌네. 12그런데 은은히 들려오는 한 소리 있어 가늘게 나의 귓전을 울렸네. 13사람들은 깊은 잠에 빠져 밤의 환상으로 가슴을 설렐 때, 14몸서리치는 두려움이 나를 덮쳐 뼈마디가 온통 떨리고 있는데 15그의 입김이 나의 얼굴을 스치자 온몸에 소름이 끼쳤네. 16나의 눈앞에 누가 우뚝 서는데 그의 모습은 알아볼 수 없고 만물이 죽은 듯이 고요한 가운데 나, 한 소리를 들었다네. 17"죽을 인생이 어떻게 하느님 앞에서 올바를 수 있으랴? 그 누가 자기를 지으신 이 앞에서 깨끗할 수 있으랴? 18그의 종들 가운데도 믿을 만한 자 없고 그의 심복들 가운데도 허물없는 자 없는데 19하물며 땅 위에 터를 잡은 토담에 사는 사람들이랴! 하루살이처럼 쉽게 사라지니 20하루도 넘기지 못하고 티끌이 되어 기억에서 영원히 사라지리라. 21그 천막들의 줄을 거두면 모두들 하릴없이 죽어가리라.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