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 1은을 캐어내는 광산이 있고 금을 제련하는 제련소가 있지 않는가? 2쇠는 땅에서 파내고 구리는 광석에서 녹여내지 않는가? 3사람은 흑암에 종지부를 찍고 깜깜하고 음침한 데서 광석을 캐내기 위하여 땅 속 깊은 곳을 샅샅이 파헤치며 4인가에서 멀리, 인기척도 없는 곳에 가서 갱을 뚫고 들어가네. 혼자서 대롱대롱 매달리며 극성이구나. 5양식을 내는 땅이건만 벌집 쑤셔놓듯이 뒤범벅을 만들며 6땅 속 바위에서 빛나는 사파이어, 번쩍이는 금가루도 파낸다네. 7거기에 이르는 길은 독수리도 모르며 매의 눈초리도 발견하지 못하고 8야수의 왕자도 밟아본 일 없으며 사자의 발도 닿아본 적이 없네. 9그러나 사람은 단단한 돌산을 기어이 부수고 산들을 뿌리째 파헤치며 10바위를 뚫고 물길을 터 갖가지 보화를 하나도 놓치지 않을 양, 눈에 등불을 켜고 11물줄기를 더듬어 샘을 찾아내며 숨은 것들을 활짝 드러내고야 만다네. 12그러나 지혜는 찾을 길 없고 슬기는 만날 길이 없구나. 13만물이 숨을 쉬는 이 땅 위에서 그 길을 찾을 생각일랑 아예 마라. 14물 속의 용이 외친다. "이 속에는 없다." 바다도 부르짖는다. "나에게도 없다." 15순금을 얼마나 주면 얻을 수 있을까! 은을 얼마나 달아주면 살 수 있을까! 16오빌의 금 따위는 내놓지도 못하고 값진 루비나 사파이어도 그 곁에 둘 수 없네. 17정금이나 유리도 함께 진열할 수 없으며 순금의 세공품으로 바꿀 수도 없네. 18산호나 수정 따위는 말도 안 되는데 지혜를 제쳐놓고 진주를 캐겠는가? 19에티오피아의 토파즈도 가지런히 놓일 수 없으니 금이 아무리 순수하기로서니 어찌 비길 수 있으랴! 20그런 지혜를 어디에 가서 찾겠는가? 그런 슬기를 어디에 가서 만나겠는가? 21숨쉬는 동물의 눈에는 도무지 보이지 아니하고 하늘을 나는 새에게조차 숨겨져 있는데 22파멸과 죽음도 말하네. "그런 것이 있다는 것을 풍문으로 들었을 뿐이다." 23그러니 하느님밖에 누가 그 있는 곳을 알며 그 곳으로 가는 길을 찾아내겠는가? 24땅 끝까지 미치는 그의 눈길을 피하여 하늘 아래 무엇을 숨길 수 있으랴! 25바람을 저울로 달아 내보내시며 물을 되로 되어 쏟으시고 26비가 쏟아져 내릴 홈을 파시며 천둥이 스쳐갈 길을 내셨을 때, 27하느님께서는 지혜를 살피시고 헤아리셨네. 슬기를 세우시고 시험하셨네. 28그리고 사람에게 이르셨네. "주를 두려워하는 것이 곧 지혜요, 악을 싫어하는 것이 곧 슬기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