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 1엘라의 아들 호세아가 이스라엘 왕위에 오른 것은 유다 왕 아하즈 제십이년의 일이었다. 그는 사마리아에서 구 년간 다스렸는데 2야훼 보시기에 악한 일을 행하였다. 그러나 그의 전에 있던 이스라엘 왕들만큼 악하지는 않았다. 3호세아는 아시리아 왕 샬마네셀이 쳐들어오자 그의 신하가 되어 조공을 바쳤다. 4그런데 호세아는 아시리아 왕에게 매년 바치던 조공을 바치지 않고 이집트 왕 소에게 사절단을 보냈다. 호세아가 이렇게 반역하는 것을 보고 아시리아 왕은 호세아를 잡아 감옥에 가두었다. 5그리고 이스라엘 전역을 침공, 사마리아를 포위하여 삼 년 동안 공격하였다. 6마침내 호세아 제구년에 아시리아 왕은 사마리아를 함락시키고 이스라엘 백성들을 사로잡아 아시리아로 데려다가 할라 지방과 고잔의 하볼 강 연안과 메대의 성읍들에 이주시켰다 7 이스라엘이 이렇게 된 것은 자기들을 이집트에서 이끌어내시어 이집트 왕 파라오의 손아귀에서 건져주신 저희 하느님 야훼께 죄를 지었기 때문이었다. 그들은 다른 신들을 섬기며, 8야훼께서 자기들의 면전에서 쫓아낸 민족들의 풍습과 이스라엘 왕들이 멋대로 만들어 낸 규례를 따라 살았다. 9그들은 자기들의 하느님 야훼께 해서는 안 될 일을 하였다. 감시망대에서 요새화된 성읍에 이르기까지 사람 사는 곳이면 어디에든지 산당을 세웠고 10모든 높은 언덕 위와 우거진 나무 아래에 석상과 아세라 목상을 세웠다. 그리고는 11야훼께서 이스라엘의 면전에서 쫓아내신 민족들이 하던 대로 그 모든 산당에서 제물을 살라 바쳤다. 그들은 이러한 못된 짓을 하여 야훼의 속을 썩여드렸다. 12또 야훼께서 엄하게 금하신 우상 숭배를 일삼았다. 13그래도 야훼께서는 당신의 모든 예언자들과 선견자들을 시켜 이스라엘과 유다에 이렇게 엄하게 일러주셨다. "너희들은 그 악습을 버리고 돌아와 나의 계명과 규정을 지켜라. 내 종 예언자들을 시켜 너희 조상들에게 전한 법을 그대로 지켜라." 14그러나 그들은 그 말씀을 듣지 않았다. 그들의 조상들도 저희 하느님 야훼를 믿지 않았지만, 그들도 조상 못지않게 고집이 세었다. 15그들은 야훼께서 저희 선조들과 계약을 맺으시며 주신 규정과 엄히 일러주신 훈령을 업신여겼다. 허수아비를 따르다가 허수아비가 되었고, 야훼께서 본받지 말라고 하신 주위에 있는 민족들을 본받았다. 16저희 하느님 야훼의 계명을 저버리고 자기들을 위하여 쇠붙이를 녹여 송아지 두 마리를 부어 만들었으며, 아세라 목상을 깎아 만들었고 하늘의 별들을 예배하고 바알을 섬겼다. 17그들은 자기 아들 딸들을 불에 살라 바쳤고, 점쟁이나 술객에게 가서 운수를 보았다. 이렇게 스스로 자유를 잃은 종의 신세가 되어 야훼의 눈에 거슬리는 일을 함으로써 야훼의 속을 썩여드렸던 것이다. 18야훼께서 크게 노하시어 이스라엘을 당신 앞에서 쫓아내시니 남은 것은 유다 지파밖에 없었다 19그러나 유다도 저희 하느님 야훼의 계명을 지키지 아니하고 이스라엘이 받아들여 지키던 풍속을 따랐다. 20야훼께서는 온 이스라엘 족속을 버리시어 괴롭게 하셨다. 그리고 침략자들에게 넘겨주시어 당신 앞에서 끌려가게 하셨다. 21야훼께서 이스라엘을 다윗 왕조에서 분리시키실 때에 이스라엘 사람들은 느봇의 아들 여로보암을 왕으로 세웠다가, 그의 꾐에 빠져 야훼를 섬기지 아니하고 큰 죄에 빠지게 되었다. 22이스라엘 백성은 여로보암이 지은 온갖 죄에 빠져 그 죄를 버리지 못하다가, 23마침내 야훼 앞에서 쫓겨나게 되었다. 당신의 종 예언자들을 시켜서 말씀하셨던 대로 된 것이다. 이리하여 이스라엘 백성은 고국을 등지고 아시리아로 사로잡혀 가서 이 날까지 거기에 붙잡혀 있다 24 아시리아 왕은 바빌론과 구다와 아와와 하맛과 스발와임에서 사람들을 데려다가 이스라엘 사람들이 살던 사마리아 성읍들에 이주시켜 그들로 하여금 그 곳에서 자리 잡고 살게 하였다. 25그들은 그 곳으로 옮겨 와서 처음에는 야훼를 공경하지 않았다. 그래서 야훼께서는 사자들을 보내시어 사람들을 잡아먹게 하셨다. 26이 일이 아시리아 왕에게 보고되었다. "임금님께서 데려다가 사마리아의 여러 성읍에 이주시키신 민족들이 그 지방의 신을 위하는 법을 모릅니다. 그 지방의 신은 자기를 위하는 법을 아는 자가 하나도 없다고 하여 사자를 보내어 사람들을 잡아먹게 하였습니다." 27이 말을 듣고 아시리아 왕이 명령을 내렸다. "사마리아에서 잡아 온 사제 한 명을 그리로 보내도록 하여라. 그 곳에 가서 살면서 그 지방의 신을 위하는 법을 가르치도록 하여라." 28그리하여 사마리아에서 잡혀 온 사제 하나가 베델에 가서 살면서 그들에게 야훼 공경하는 법을 가르치게 되었다. 29그러나 그 민족들은 저마다 자기네가 사는 곳에서 저희의 신상들을 만들어 사마리아인들이 지은 산당들 안에 두었다. 30바빌론 사람들은 수꼿브놋을 만들었고 구다 사람들은 네르갈을 만들었으며 하맛 사람들은 아시마를 만들었고, 31아와 사람들은 니브하즈와 다르닥을 만들었다. 스발와임 사람들은 그들의 신인 아드람멜렉과 아남멜렉에게 자녀들을 제물로 살라 바쳤다. 32그러는 한편 그들은 야훼도 공경하였다. 자기들 가운데서 출신을 가리지 않고 사람들을 뽑아 산당의 사제직을 맡겨 그 곳에 있는 산당들에서 사제 일을 보게 하였다. 33이렇게 그들은 야훼를 공경하면서도 각 민족이 붙잡혀 오기 전에 가졌던 풍습을 따라 저희의 신도 섬겼다. 34그들은 오늘날에도 그러한 옛 풍습을 지키고 있다.그러다 보니 야훼를 참으로 공경하는 사람이 없었다. 야훼께서 이스라엘이라 이름지어 주신 야곱의 후손들에게 분부하신 규정과 법령과 가르침과 계명을 그대로 따르는 사람이 없었다. 35그들과 계약을 맺으실 때 야훼께서는 그들에게 이렇게 명령하셨던 것이다. "너희는 다른 신을 공경하지 마라. 절하여 섬기며 제사를 드리지 마라. 36오직 큰 힘으로 팔을 뻗어 너희를 이집트에서 이끌어낸 나 야훼만 공경하고 절하며 제사를 드려라. 37너희들에게 준 규정과 법령과 가르침과 계명을 사뭇 성실히 지키고 다른 신들을 공경하지 마라. 38내가 너희와 맺은 계약을 잊지 말고 다른 신들을 섬기지 마라. 39다만 너희 하느님 야훼만을 공경하여라. 너희를 모든 원수에게서 건져줄 다른 이가 없다." 40그러나 그들은 그 말씀을 듣지 아니하고 옛 풍습만을 따라 살았다. 41이 민족들은 한편으로는 야훼를 공경하면서 동시에 저희의 우상들도 섬겼다. 그들은 후손들도 대대로 이 날까지 선조들의 풍습을 그대로 지켜 내려왔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