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1그런 가운데 솔로몬이 입을 열었다. "야훼께서는 몸소 캄캄한 데 계시겠다고 하셨습니다. 2영원히 여기에 사시옵소서. 제가 주님을 위하여 이 전을 세웠습니다. 3그리고 나서 왕은 모여 서 있는 이스라엘 온 회중 쪽으로 얼굴을 돌리고 복을 빌어주었다. 4그는 말하였다.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께서 선왕 다윗에게 약속하신 말씀을 모두 그대로 이루어주셨으니, 그를 찬양하여라. 주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셨다. 5'나는 내 백성을 이집트 땅에서 데려내온 이래, 내 이름을 둘 집을 지을 곳으로 이스라엘 어느 지파의 성읍을 뽑지 않았고 내 백성 이스라엘을 다스릴 영도자를 다른 어느 지파에서 뽑지 않았으며, 6내 이름을 둘 곳으로 예루살렘을 뽑았고 내 백성 이스라엘을 거느릴 사람으로 너 다윗을 뽑았다.' 7이 말씀을 듣고 선왕 다윗께서는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의 이름을 위하여 성전을 지을 마음을 품게 되셨다. 8그러나 야훼께서는 선왕 다윗에게 말씀하셨다. '네가 내 이름을 위하여 집을 짓겠다고 생각하는 것은 기특한 일이나, 9너는 나의 집을 짓지 못한다. 너에게서 태어날 너의 아들이 내 이름을 위하여 집을 지을 것이다.' 10이제 그 약속을 야훼께서는 이렇게 이루어주셨다. 나는 야훼께서 약속해 주신 대로 선왕 다윗의 뒤를 이어 이스라엘의 왕위에 올랐고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의 이름을 위하여 이렇게 성전을 지었다. 11그리고 야훼께서 이스라엘 백성과 맺어주신 계약의 궤를 여기에 모셨다. 12그리고 나서 솔로몬은 이스라엘 온 회중이 보는 가운데 야훼의 제단 앞에 서서 두 손을 들어 뻗쳤다. 13솔로몬은 놋쇠로 길이 오 척, 나비 오 척, 높이 삼 척 되는 대를 만들어 마당 한가운데 놓았는데 거기에 올라가 온 이스라엘 회중 앞에서 무릎을 꿇고 두 손을 하늘로 들어올리고 14기도하였다.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여, 위로 하늘이나 아래로 땅 그 어디에도 당신과 같은 신은 없습니다. 주님 앞에서 한마음으로 사는 종들에게 진실로 계약을 지켜주시며 은혜를 베푸시는 분이십니다. 15당신의 종인 저의 아버지 다윗에게 약속하신 것을 그대로 지켜주셨습니다. 친히 약속하신 것을 오늘 이렇게 손수 이루어주셨습니다. 16그러니 이제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여, 당신의 종인 저의 아버지 다윗에게 내리신 약속, '네 후손들이 내가 가르쳐준 길을 벗어나지 않고 너처럼 내 앞에서 살면, 네 후손 가운데서 이스라엘 왕위에 오를 자가 끊기지 아니하리라.' 하신 말씀을 지켜주십시오. 17그러니 이제 이스라엘의 하느님 야훼여, 당신의 종인 저의 아버지 다윗에게 약속하신 말씀을 이루어주십시오. 18그러나 하느님, 하느님께서 이 땅에 사람과 같이 자리잡으시기를 어찌 바라겠습니까? 저 하늘, 저 꼭대기 하늘도 주를 모시지 못할 터인데 소인이 지은 이 전이야말로 말해 무엇하겠습니까? 19그러나 나의 하느님 야훼여, 소인의 기도와 간청에 귀를 기울여주십시오. 오늘 당신 앞에서 울부짖으며 드리는 이 기도를 들어주십시오. 20밤낮으로 이 전을 보살펴 주십시오. 이 곳은 주께서 이름을 두시겠다고 약속하신 곳입니다. 소인이 이 곳을 바라보며 올리는 기도를 부디 들어주십시오. 21소인과 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이 이 곳을 바라보며 간절히 기도할 때 부디 들어주십시오. 당신께서 계시는 곳, 하늘에서 들어주십시오. 들으시고 용서해 주십시오. 22누구든지 이웃에게 못할 짓을 하여 이 전으로 끌려와서 당신의 제단 앞에서 그런 일을 했으면 저주를 받겠다고 맹세하거든, 23당신께서 하늘에서 그 말을 들으시고 판결을 내려주십시오. 잘못이 있으면 그에게 벌을 내리시고 허물이 없으면 그에게 무죄를 선고해 주십시오. 24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이 당신께 죄를 얻어 적에게 패하였다가도 뉘우치고 돌아와 이 전에서 당신의 이름을 기리며 간절히 빌거든, 25하늘에서 들으시고 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의 잘못을 용서해 주시며 그들과 그들의 선조들에게 주신 땅으로 돌아가게 해주십시오. 26이 백성이 당신께 죄를 지어 그 값으로 하늘이 닫혀 비가 내리지 않게 되었을 때에도 그들이 만일 당신께 벌받은 줄 알고 잘못을 뉘우쳐 이전에 바라보며 기도하고 당신의 이름을 기리거든, 27하늘에서 들으시고 소인의 잘못과 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의 잘못을 용서해 주실 뿐 아니라 어떻게 살아야 할지 그 길도 가르쳐주십시오. 그리고 당신의 백성에게 유산으로 주신 당신의 땅에 다시 비를 내려주십시오. 28이 땅에 기근이 들거나 역병이 돌거나 곡식이 쭉정이가 되거나 깜부기가 나거나 메뚜기, 누리떼가 갉아먹었을 때, 성읍들이 적에게 포위되었을 때, 재앙이 내려 온갖 전염병이 번졌을 때, 29당신의 백성 이스라엘 사람들이 개인으로나 민족으로나 마음으로부터 뉘우치고 이 전을 바라보며 팔을 벌리고 간절히 빌거든, 30당신께서는 자리잡으신 곳 하늘에서 들으시고 용서해 주십시오. 사람의 마음을 아시는 하느님이여, 사람의 행실에 따라 갚아주십시오. 당신만이 홀로 사람의 마음을 낱낱이 아십니다. 31그리하시면 이스라엘 백성은 당신께서 선조들에게 주신 땅에서 살면서 영원히 당신을 경외하며 가르쳐주신 길을 따라 살 것입니다. 32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이 아닌 외국인이라도 위력을 드러내시어 크게 떨치시는 당신의 이름을 듣고 먼 나라에서 찾아오거든, 그가 이 집을 찾아와 바라보며 빌거든, 33당신께서는 자리잡으신 그 곳,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 외국인의 청을 들어 그대로 이루어주십시오. 그리하시면 이 지상의 모든 백성이 당신의 백성 이스라엘처럼 당신의 이름을 알게 되고 당신을 경외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소인이 지은 이 전이 당신의 성전임을 알게 될 것입니다. 34당신께서 이 백성을 어느 싸움터에 내보내셨든지 그들이 거기에서, 당신께서 택하신 이 성과 소인이 당신의 것으로 지어 바친 이 성전을 바라보며 빌거든, 35그 간절한 기도를 하늘에서 들으시고 정의를 세워주십시오. 36죄짓지 않는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까? 이 백성도 당신께 범죄하는 일이 있을 것입니다. 만일 당신께서 노하시어 원수에게 넘겨주시면 이 백성은 먼 나라, 가까운 나라에 잡혀가는 신세가 될 것입니다. 37그러나 사로잡혀 간 몸으로 거기에서라도 제 정신이 들어 뉘우쳐 참회하며, '우리는 죄인입니다. 못할 짓을 하여 죄를 얻었습니다.' 하고 당신께 애원하거든, 38사로잡혀 간 몸으로 거기에서라도 참마음과 뜻을 다 쏟아 참회하고 당신께서 선조들에게 주신 조국 땅과 당신께서 뽑으신 이 성읍과 소인이 당신의 것으로 지어 바친 이 전을 바라보며 빌거든, 39당신께서 계시는 곳, 하늘에서 그 간절한 기도를 들으시어 정의를 세워주십시오. 그리고 당신께 얻은 죄를 용서하여 주십시오. 40오, 나의 하느님이여, 누군가가 이 곳에서 기도 드릴 때 눈을 떼지 마시고 귀담아들어 주십시오. 41야훼 하느님이여, 당신께서 쉬실 곳으로 이제 드십시오. 당신의 힘이 깃들인 궤와 함께 드십시오. 야훼 하느님이여, 당신을 섬기는 사제들 옷에서 구원이 펄럭이고 당신을 믿는 신도들은 복을 누리며 기뻐하게 하여 주십시오. 42야훼 하느님이여, 몸소 기름 부어 세우신 왕을 내쫓지 마시고 당신의 종 다윗의 충성을 잊지 마십시오.
Can i read the Bible on my phone/tablet?
Selected Verses